소식 > 성명서(논평) > 한 국가의 뿌리는 보훈 정책이 얼마나 잘되어 있나에 달려 있다.

본문 바로가기
  • 당원 회원가입
  • 로그인
  • 관리자
  • 즐겨찾기


소식

HOME소식성명서(논평)

성명서(논평)

한 국가의 뿌리는 보훈 정책이 얼마나 잘되어 있나에 달려 있다.
조회 : 715
관리자
2018.12.26 13:40

연말을 즈음하여 형편 무인 지경을 연상케하는 보훈정책에 대해 생각해본다.

한 국가의 생존이 어디에 달려 있겠는가?  국민을 배불리 먹게 하는 경제 정책도 좋겠지만, 우리나라처럼 전쟁을 껶은 국가에서는 보훈정책도 등한히 할 수가 없다.

 

한국의 보훈 정책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시챗말로 목숨 값이 20만 원이란 말이가? 현재 6.25 참전 용사들이나, 월남 파병 용사들이 20만 원을 보훈금으로 국가로 부터 월급 형식으로 받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물론 부상자들은 말할 것도 없고...

 

현재 경제적으로 보아서도 세계 10 위 권의 나라로서는 형편이 무인 지경인 셈이다. 호주는 월남 파병용사들에게 비전투요원으로 참전을 했음에도 월2,500,000 원을 수령하고, 필리핀은 현재 경제 빈국에 속하는데도 불구하고 한국의 3 배에 해당하는 600,000 원을 월 수령하고 있다고 한다.

 

한국은 무슨 일을 벌이고 있는 것인가?   어떻게 해서 국가의 부름을 받고 목숨 받쳐 싸우다가 전사하거나, 부상을 입거나, 참전을 한 사람들에게 보훈처는 이리도 매정하고 각박한 것인가?

 

월남 참전 용사들의 얘기도 한번 해 보자.

월남전이 1964 부터 1973년3월 까지 미국의 청탁으로 미국이 이끄는 연합군으로 한국군은 파병되었다. 64년 9월 1개 의무중대 및 태권도 교관단을 파견으로 65년 육군 맹호부대와 해병 청룡부대가, 그 이후 브라운 각서의 조인으로 백마부대가 추가 파병되어, 총 312,853명이 파견되었다.

 

국가는 이들 참전용사들에게 응당 지급해야할 전투수당 등에 대하여 지급하도록 법률에는 규정을 했으나, 시행령을 만들지 않고 지급을 회피한 사실이 최근에야 브라운 각서등이 미국에서 비밀해제 됨에 따라 한국의 참전 용사들이 이를 알고 분통을 터트리고 있는 것이 작금의 현실이다.

 

그 내용을 살펴보면, 박정희 정권에서 속칭 전투수당을 삥땅을 하여, 경부선 고속도로를 놓았으며 포항 제철을 만들고 새마을 사업등을 하고 그 일부는 빼돌려 박정희 정권의 사금고화 했는 것으로 보여진다.

 

누구의 돈인가? 월남 파병용사들의 목숨값이 아니든가? 삥땅할 것이 없어 전투에 나간 국민의 목숨값을 삥땅하는가?

미국으로 부터 받은 전투수당을 이제라도 지급을 하라 는 것이 국민행복당의 요구이다.

 

그 금액이 600조가 되든 1,000조가 되든지 속히 정치권의 책임있는 자와 행정부는 숙의를 하여 한시 바삐 월남 참전 용사들에게 지급을 해야 할 것이다. 이제 이분들의 연세가 평균 74세에 돌입을 하는 마당에 더 이상 지체할 수가 없다.

 

정부와 국회는 입법과정을 거쳐 속히 지급을 해야 한다.

그래야 한국의 보훈정책이 똑바로 살아 있음을 국민들에게 보어야 국가에 충성을 하면  "내 후대가 잘 살수 있다 ."라는 것을 실천해야 할 것이다.

 

위정자들이 국민을 죽음터로 몰면 , 그 나라는 끝나는 것이라는 점을 잊어서는 안된다.

늦었지만 이제라도 잘못을 빌고, 지급할 돈을 지급해야 할 것이다. 월남전에 참전한 용사들을 보았는가?  현재 비참한 삶을 살아가고 있는 많은 용사들 근20만 명이 고엽제에 시달리고 있으며, 나머지 사람들은 거의 작고를 한 상황이다.

 

국민행복당은 이제라도 정부에 요구한다.

즉각적으로 월남파병용사들에게 미국으로 부터 수령한 전투수당을 지급하라.

 

                                                           12월  26일

 

                                                                       총재 김천식 .

 

 




  • 소식성명서(논평)

    한 국가의 뿌리는 보훈 정책이 얼마나 잘되어 있나에 달려 있다. 조회 : 119 관리자님 2018.12.26 13:40
    연말을 즈음하여 형편 무인 지경을 연상케하는 보훈정책에 대해 생각해본다.

    한 국가의 생존이 어디에 달려 있겠는가?  국민을 배불리 먹게 하는 경제 정책도 좋겠지만, 우리나라처럼 전쟁을 껶은 국가에서는 보훈정책도 등한히 할 수가 없다.

    한국의 보훈 정책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시챗말로 목숨 값이 20만 원이란 말이가? 현재 6.25 참전 용사들이나, 월남 파병 용사들이 20만 원을 보훈금으로 국가로 부터 월급 형식으로 받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물론 부상자들은 말할 것도 없고...

    현재 경제적으로 보아서도 세계 10 위 권의 나라로서는 형편이 무인 지경인 셈이다. 호주는 월남 파병용사들에게 비전투요원으로 참전을 했음에도 월2,500,000 원을 수령하고, 필리핀은 현재 경제 빈국에 속하는데도 불구하고 한국의 3 배에 해당하는 600,000 원을 월 수령하고 있다고 한다.

    한국은 무슨 일을 벌이고 있는 것인가?  어떻게 해서 국가의 부름을 받고 목숨 받쳐 싸우다가 전사하거나, 부상을 입거나, 참전을 한 사람들에게 보훈처는 이리도 매정하고 각박한 것인가?

    월남 참전 용사들의 얘기도 한번 해 보자.?
    월남전이 1964 부터 1973년3월 까지 미국의 청탁으로 미국이 이끄는 연합군으로 한국군은 파병되었다. 64년 9월 1개 의무중대 및 태권도 교관단을 파견으로 65년 육군 맹호부대와 해병 청룡부대가, 그 이후 브라운 각서의 조인으로 백마부대가 추가 파병되어, 총 345,994(312,853)명이 파견되었다.

    국가는 이들 참전용사들에게 응당 지급해야할 전투수당 등에 대하여 지급하도록 법률에는 규정을 했으나, 시행령을 만들지 않고 지급을 회피한 사실이 최근에야 브라운 각서등이 미국에서 비밀해제 됨에 따라 한국의 참전 용사들이 이를 알고 분통을 터트리고 있는 것이 작금의 현실이다.

    그 내용을 살펴보면, 박정희 정권에서 속칭 전투수당을 삥땅을 하여, 경부선 고속도로를 놓았으며 포항 제철을 만들고 새마을 사업등을 하고 그 일부는 빼돌려 박정희 정권의 사금고화 했는 것으로 보여진다.

    누구의 돈인가? 월남 파병용사들의 목숨값이 아니든가? 삥땅할 것이 없어 전투에 나간 국민의 목숨값을 삥땅하는가?

    미국으로 부터 받은 전투수당을 이제라도 지급을 하라 는 것이 국민행복당의 요구이다.!

    그 금액이 600조가 되든 1,000조가 되든지 속히 정치권의 책임있는 자와 행정부는 숙의를 하여 한시 바삐 월남 참전 용사들에게 지급을 해야 할 것이다. 이제 이분들의 연세가 평균 74세에 돌입을 하는 마당에 더 이상 지체할 수가 없다.

    정부와 국회는 입법과정을 거쳐 속히 지급을 해야 한다!.
    그래야 한국의 보훈정책이 똑바로 살아 있음을 국민들에게 보어야 국가에 충성을 하면  "내 후대가 잘 살수 있다 ."라는 것을 실천해야 할 것이다.

    위정자들이 국민을 죽음터로 몰면 , 그 나라는 끝나는 것이라는 점을 잊어서는 안된다.
    늦었지만 이제라도 잘못을 빌고, 지급할 돈을 지급해야 할 것이다. 월남전에 참전한 용사들을 보았는가?  현재 비참한 삶을 살아가고 있는 많은 용사들 근20만 명이 고엽제에 시달리고 있으며, 나머지 사람들은 거의 작고를 한 상황이다.

    국민행복당은 이제라도 정부에 요구한다!
    즉각적으로 월남파병용사들에게 미국으로 부터 수령한 전투수당을 지급하라.
                                                              12월  26일
     
                                            총재 /김천식 .공동총재/박동석
    新闻声明(评论)

    一个国家的根源取决于退伍军人的政策有多好。这是第一次
    在年底,我想到了一个让我想起一个不合理的情况的退伍军人政策。

    一个国家的生存在哪里?让人们吃得好的经济政策也很好,但在战争正在发生的韩国这样的国家,退伍军人政策不容忽视。

    我想谈谈韩国的退伍军人政策。你的意思是生命成本是20万韩元?目前,派遣到越南的6.25名退伍军人和部队将获得20万韩元作为月薪的优惠券。当然更不用说伤者......

    目前,作为世界第十大国家,它在经济上处于不利地位。澳大利亚是,尽管,尽管收到每月250万的赢得了作战部队人员越战老兵一战,和菲律宾目前糟糕的经济并获得60万每月和相应的获得了三次,韩国的。

    韩国在做什么?对于那些被国家召唤,为生命而战,受伤或参与战争的人来说,退伍军人事务部是如何俗气和顽固的?

    我们还谈谈越战老兵。
    从1964年到1973年3月,朝鲜军队作为由美国领导的联盟派遣到美国。 '64九月'65陆军和海军陆战队猛虎青龙部队派出一个跆拳道和义务伟大gyogwandan,之后袋子英里更多的军队加入布朗备忘录,被送到一共有345994人(312853)。

    国家已经提供法律支付这些退伍军人的战斗津贴,但直到最近,布朗备忘录才在美国注销,这是事实,我知道我知道它。

    纵观细节,和*撕开通常被称为在朴正熙政权津贴之战,奠定了京釜高速公路等以创建POSCO显示为朴正熙政权ppaedolryeo haetneun的一部分,一个新的社区项目凝固砂矿。

    这是谁的钱?这不是越战士的生命吗?你是否值得因为你不想去参加战斗的人的生命?

    即使是现在,人民幸福党也愿意支付从美国收到的战舰!

    这是否达60万乔乔doedeunji党和政府,并很快将在审议支付给越战老兵的政治诗歌匆忙的责任。现在他们的年龄不再平均延迟到74岁。

    政府和国民议会应在立法程序后尽快支付。
    所以,应该说韩国退伍军人生活保障政策,是直接给你忠心为国为民“可以生活得很好我的后人,”将不得不做法。

    不应忘记,如果总理将人民驱逐出境,那么这个国家就结束了。
    这将是迟到的,但现在你将不得不支付错误和支付。你见过参加过越南战争的战士吗?现在生活在悲惨生活中的将近20万名战士患有橙剂,其余的几乎都很小。

    国民幸福党仍然要求政府!
    立即将从美国收到的战士付给越南士兵。
                                                               12月26日
     
                                            州长/ Kim,Cheon Sik,董事,Park-Dong-Seok
이전글  다음글 

소개시도당당헌/윤리강령/조직도주요정책당원가입소식 위로가기
국민행복당|(150-870)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4길 9 삼보빌딩 501호
TEL: 02-785-5556~7FAX: 02-785-5551
Copyright kmhappy.or.kr All Right Reserved 하단배너